Divedice 로고

메뉴보기
메뉴보기

자료실

리스트 타입 썸네일 타입 갤러리 타입
게시판 View Type01

<황혼의 투쟁> 카드 16번~20번. FAQ 와 전략

시민케인2013-09-29 10:26:59

추천0

조회수4548

# 16 Warsaw Pact Formed 바르샤바 조약기구 (USSR)

As USSR

미국의 영향력을 걷어내는 쪽이 소련 영향력을 5 더하는 것보다 훨씬 좋다. 이는 트루먼 독트린 카드의 훨씬 강화된 버전이라고 할 수 있다.


초기 / 중기 냉전에서는 이 카드를 후기 냉전에 써먹을 수 있도록 항상 op로만 써먹는 것이 좋다. 이 카드가 덱 안에 있다는 것 자체가 동유럽을 넘보는 미국에 대한 위협. 마치 트루먼 독트린 카드가 소련이 서유럽에서 미국과 op 쏟아붓기 경쟁을 하는 것을 단념시키듯 말이다


이 카드는 후기 냉전에서 미국의 맹공 ( Cherynobyl, Tear Down This Wall, East European Unrest, John Paul 2 Elected Pope, Solidarity )에서 소련을 방어하는 가장 좋은 ( 혹은 유일한! ) 수단이다.


7턴에서 이 카드를 뽑았다면 유럽에서의 비상사태에 대비하여 이 카드를 손에 계속 쥐고 있어야 한다. (마지막 남은 카드 한장으로 남기라는 말) 7턴이나 그 이후에 플레이 되거나 버려지는 카드는 다시 돌아오지 않기 때문에 가능한 오래 가지고 있으려 노력해야 한다


바르샤바 조약이 아직 나올 수 있다고 미국 플레이어가 확신하는 한, 그는 유럽에 투자하는 것을 매우 주저할 것이다. 이 게임에서 미국이 가진 가장 큰 장점을 활용하지 못하면서 말이다. ( 초보는 당연히 겁이 없어서 덤빌 것이고 이는 당신의 기회가 될 것이다 )


미국이 초기 / 중기 냉전에 이 카드를 터트려버리는 불행한 상황에서는 사실 제거할만한 의미있는 영향력이 동유럽에 있지도 않다. 따라서 동독과 폴란드에 2씩을 더하고 유고슬라비아 혹은 체코슬로바키아에 하나를 더한다 ( 보통 유고슬라비아에 초기 Set-up을 잡기 때문이고 체코슬로바키아는 Tear Down This Wall 카드의 재배치 시도에 미국에게 1을 줄 수 있는 나라이기 때문이다. )

As USA

초기 / 중기 냉전에서 이 카드를 뽑았다면 하늘에 대고 감사할 것. 미국으로서 이 카드는 다른 대부분의 미국 카드의 이벤트보다 더 좋은 카드이다. 후기 냉전에서의 치명적인 위협을 미리 제거할 수 있다는 것은 엄청난 보너스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 카드로서 미국이 제거될 영향력도 없다.


또한 이 카드를 빨리 해치워버리는 것은 NATO 카드나 Independent Reds 카드에도 좋은 영향을 미친다.

#17 De Gaulle Leads France 프랑스 드골 정권 (USSR)

As USSR

프랑스는 유럽에서 점수를 올리는데 핵심적인 지역이다. 그리고 보통 누가 프랑스를 차지하느냐에 따라서 6vp의 진폭을 갖게 된다 ( 보통 Domination 으로 한쪽은 4vp를 올릴 수 있지만 < 7-3=4 > 나라 자체는 2vp의 진폭을 갖는다. 내가 갖지 못하면 상대가 차지하기 때문 )


이미 프랑스를 차지했다면 op로만 쓸 것 ( 나중의 만약에 사태에 당신에게 다시 도움을 줄 수 있다 )


미국이 프랑스를 지배중이라면 이 카드의 전체적 효과는 3op라는 것을 잊지 말라. AR에 쓴다면 미국은 3op 카드로 맞대응할 것이다. 이 카드를 쓰는 더 좋은 방법은 헤드라인에 쓰고 AR1op를 투입하면서 이어서 쓰는 것이다. 첫턴 쿠데타는 포기해야 하겠지만 프랑스를 뒤집는 것은 매우 가치있는 일이다. 드골을 본다면 Head Line AR1 Combo를 잊지 말 것.


아무도 프랑스를 조종하고 있지 않다면 프랑스를 얻는 가장 좋은 방법은 서독/이탈리아/알제리를 통해서 드골 카드의 3op를 쓰는 것이다. 그리하여 이 카드를 덱에 보존해 놓으라.


미국이 이 카드를 터트리고 그 피해를 복구하더라도 곧바로 알제리로 세력 확장을 하는 것을 잊지 말라. 당신은 적어도 아프리카 전장국가의 핵심을 손에 쥘 수는 있다.

As USA

프랑스의 상황이 어떻든 간에 미국이 뽑으면 아주 좋은 카드이다.

소련이 이미 프랑스를 지배중이면 안된 일이긴 하지만, 이 카드를 그냥 3op 카드로 써라. 초기 냉전에 3op카드는 드물다.


이미 프랑스를 지배중이라면 이 카드의 피해를 3op로 바로 수리 가능하기 때문에 AR 하나를 날리는 정도에서 끝난다. 우주로 날리는 것은 좋지 않다. 후환을 남기는 짓. 그냥 AR 하나 날리는 것이 낫다.


프랑스가 비어있다면, 사건 먼저 터트리고 3op를 프랑스에 쓸 것. 이 카드는 훗날 재앙을 몰고 올 것이기 때문에. 당신이 제어할 수 있을 때 터트리는 것이 낫다.


드골 카드에서 가장 주의할 점은 이 카드가 소련이 알제리로 갈 수 있게 해준다는 것. 이에 대해 당신이 할 수 있는 일은 별로 없다. 소련이 곧바로 알제리에 영향력을 놓지 않고 다른 것에 우선순위를 둔다면 당신이 먼저 알제리를 차지할 좋은 기회이다.


당신이 메카시즘 카드에 묶여 있다면 당신의 op가 깎이기 때문에 곧바로 복구가 안되어 문제가 심각해진다. 따라서 메카시즘 상황에서는 다음 턴까지 들고 있는 것을 추천한다. 아니면 그냥 프랑스를 깔끔하게 단념하라. 프랑스를 단념할 것이라면 차라리 마지막 AR에 써라. 당신은 최소한 다음 턴에서 소련 대신 쿠데타 차지할 수는 있을 것이다.

# 18 Captured Nazi Scientist 나치 과학자 포획 (공통)

주의사항

op로 행한 것만 우주 개발 시도 횟수로 센다. 따라서 이 카드는 우주 개발 횟수와 무관하다

일반론

이 카드는 별로 중요한 카드는 아니다. 이벤트로 써먹는 것도 괜찮지만 초기 냉전에서는 1op도 아까울 때가 있다. 예를 들어 미국으로 플레이 할 때 말레이시아가 그렇다. Defectors의 위험이 상존한다면 헤드라인으로 내는 것도 괜찮다.


한턴에 2번 우주로 날리기를 할 수 있게 해 주기 때문에 중기 냉전에서는 이 카드의 가치는 급상승 한다. 보통은 우주 개발 트랙에서 너무 멀리나가는 것은 위험 부담도 있다. ( 우주 개발 트랙은 나아갈수록 요구하는 op가 많아진다는 것에 유념할 것 ) 특히 소련에게 말이다. 2v를 얻고 상대의 헤드라인을 먼저 보는 것은 멋진 일이다. 하지만 당신이 Voice of AmericaGrain Sale to Soviets를 우주로 날려버릴 수 없다면 그것은 멋진 일이 아닐 것이다.

# 19 Truman Doctrine 트루먼 독트린 (USA)

주의사항

여기에서 조종되지 않는 유럽 국가란 소련에게서조종되지 않는 유럽 국가가 아니라 양측 어디에서도 조종되지 않는 유럽 국가이다. 그러므로 미국이 이미 조종하고 있는 국가에서 소련의 영향력을 없애는 데 쓸 수 없는 카드이다.

As USSR

숙련된 소련 선수에게는 위험이라기 보다는 방해가 되는 정도의 카드이다. , 프랑스에 영향력을 쓸데없이 집어 넣다가 이 카드에 뒷통수를 맞을 수 있으니 조심할 것. 당신이 뽑아서 가능하다면 일찍 제거해버리는 것이 좋은 카드이다.


드물긴 하지만, 이 카드를 안전하게 제거하기 힘들다면 Five Year Plan 카드가 있다면 그 카드를 쓰는 것을 고려해보라.

As USA

나중을 위하여 갖고 있지 말고 뭔가 터트려 보길 바란다. 이 카드는 미국에게 기회를 제공해주는 초기 냉전의 몇 안되는 카드 중의 하나이다. AR7 플레이(미국이 마지막 턴에서 소련의 조종 상태를 깸으로써 소련의 첫턴 쿠데타를 방지하는 플레이)를 하라는 뜻. , 프랑스의 조종 상태를 깨고, 이 카드를 쥐고 있다가 다음 턴의 헤드라인에서 터트려라. 그러면 비조종 상태인 프랑스에서 소련의 영향력이 일거에 쓸려 나갈 것이다.

물론 보상이 더 좋은 동독에다 써먹어도 된다. 하지만 소련 플레이어는 보통 동독을 과보호하기 마련이기 때문에 그것의 조종 상태를 풀려면 매우 힘들 것이다.


이 카드로 아무것도 할 수 없다면 후기 냉전에 써먹길 기대하면서 op로 써먹어라. 이 카드가 후기 냉전에 등장하는 유럽에 관한 각종 미국 카드들과 결합된다면 그것의 힘은 훨씬 커질 것이기 때문이다.


소련이 1턴에 헛짓을 하거든 이 카드로 응징할 수도 있다. 소련이 3동독, 3폴란드, 4핀란드로 초기 셋업을 하면, 핀란드에 1영향력을 넣고 나서 다음 헤드라인으로 이 카드를 쓰고 나서 핀란드에서 소련을 쓸어버려라. 이제 De-Stalinization 카드는 별로 무섭지 않을 것이다. 왜냐면 소련은 옮길 영향력 자체가 별로 없을테니까.

# 20 Olympic Games 올림픽 (공통)

첨부파일 :

덧글 쓰기
닉네임 로그인 후 이용해 주세요.
내용

덧글 (4)

  • 시민케인2013-09-29 10:28:01
    원래 아래 글에 붙여서 올려야 하는데 두번이나 붙여봤는데 전혀 올라가지 않네요!! 귀신이 곡할 노릇... 근데 따로 글을 쓰니 또 올라가네요 ^^; 게시판 어지럽혀서 죄송합니다. 양해 부탁드려요 ㄷㄷㄷㄷ
  • 벤담2013-09-29 11:00:53
    올림픽 마지막 줄도 살짝 잘렸네요.
    당신은 데프콘 ㅋㅋ
  • 시민케인2013-09-29 12:10:58
    마지막 줄, 도저히 안 올라가서 여기에 붙입니다.

    - 게임에서 패배하게 될테니까.

    - 데프콘이 3이상이라면 제 정신이 아닌 이상 올림픽을 보이콧할 상대는 없을 것이다. ( 4op는 상대에게 주기에 너무 크다 ) 그렇다면 당신은 2op짜리 카드로 평균잡아 1.25vp를 얻게 되는데, 이는 좋은 거래가 아니다. 데프콘이 3이상이라면 당신에겐 올림픽을 여는 것보다 훨씬 더 좋은 기회가 있을 것이다.
  • 시민케인2013-10-05 21:43:49

    +++++++++++++++++++++++

    게시판에서는 중간에 글이 날아가 버리는 현상이 너무 심해서 자료실에만 초기냉전 카드 모두 정리해서 올렸습니다. 초기 냉전 카드는 가장 처음에 나오고 가장 자주 나오는 카드이기 때문에 이 카드만이라도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중기 냉전 카드도 쉬엄 쉬엄 해서 올리겠습니다. 이거 정말 빡세네요 ㄷㄷㄷㄷㄷ
게시판 List Type01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수
공지

<콩코르디아> 정오표 및 구성물 안내(0)

Divedice
2019-12-13 16:18:53

Divedice 2019.12.13 0 156
공지

글렌모어 연대기 정오표 및 FAQ(0)

Divedice
2019-10-18 14:42:26

Divedice 2019.10.18 0 2427
공지

아컴호러 카드게임 - 캠페인 기록지 (인쇄용)(0)

Divedice
2019-10-15 17:01:07

Divedice 2019.10.15 0 2479
공지

아컴호러 카드게임 FAQ 및 카드 명확화 (2019.10.15)(0)

Divedice
2019-10-15 17:00:32

Divedice 2019.10.15 0 2416
공지

<글렌 모어 연대기> 프로모 안내(0)

Divedice
2019-10-10 17:31:17

Divedice 2019.10.10 0 2843
공지

<오딘을 위하여 확장: 노르웨이 사람들> FAQ 및 규칙서 정오표(0)

Divedice
2019-10-10 17:19:31

Divedice 2019.10.10 0 3262
공지

<아컴호러: 카드 게임> 정오표(0)

Divedice
2019-10-10 17:15:58

Divedice 2019.10.10 0 2631
6748

  텔레스트레이션을 픽셔너리처럼 플레이하기 (1)

포펀
2013-10-03 09:29:34

포펀 2013.10.03 0 5648
6747

  <황혼의 투쟁> 카드 16번~20번. FAQ 와 전략 (4)

시민케인
2013-09-29 10:26:59

시민케인 2013.09.29 0 4549
6746

  <황혼의 투쟁> 카드 11번~15번. FAQ 와 전략 (2)

시민케인
2013-09-28 20:02:10

시민케인 2013.09.28 0 3546
6745

  <황혼의 투쟁> 카드 1번~10번. FAQ 와 전략 (3)

시민케인
2013-09-27 17:10:23

시민케인 2013.09.27 0 6463
6744

  베레터 질문입니다.verrater (0)

ire
2013-09-26 15:33:44

ire 2013.09.26 0 3962
6743

  도미니언 - 초보들이 헷갈려 하는 것 (4)

시민케인
2013-09-02 14:53:08

시민케인 2013.09.02 0 6134
6742

  딕싯 이런 추가 룰이 있으면 어떨까요? (4)

f5ssil
2013-08-22 14:40:27

f5ssil 2013.08.22 0 4750
6741

  애매한 로빈슨 크루소 룰 정리(Wound 및 몇몇 질문 답변 추가) (18)

개그바
2013-08-19 00:35:32

개그바 2013.08.19 0 5487
6740

  룬 에이지 본판 헷갈리기 쉬운 룰 (6)

편한바람
2013-08-13 00:23:58

편한바람 2013.08.13 0 4280
6739

  도미넌트 스피시즈 2~3인플시 더미 플레이어 옵션룰 (0)

minorityb
2013-08-10 03:30:43

minorityb 2013.08.10 0 4971
6738

  7wonders:cities 룰 번역본 구합니다.ㅠㅠ (1)

돌선생
2013-07-29 01:52:00

돌선생 2013.07.29 0 3888
6737

  악마성의 마차 신판 변경점 (1)

환상의컨츄럴
2013-07-27 16:29:42

환상의컨츄럴 2013.07.27 0 5005
6736

  하이 소사이어티 메뉴얼 부탁드립니다.. (0)

sakural
2013-07-24 13:50:16

sakural 2013.07.24 0 3864
6735

  도미니언 팀플레이 (4)

노디키오
2013-07-22 20:16:20

노디키오 2013.07.22 0 4961
6734

  폭풍의 대권주자 질문드립니다. (0)

ZARD
2013-07-16 23:07:21

ZARD 2013.07.16 0 4582
6733

  레이지(rage) 게임 방법좀 알려주세요 ㅠㅠ (0)

캉퐁청
2013-07-08 12:59:23

캉퐁청 2013.07.08 0 3666
6732

  푸에트리코 2인이서 할때.. (1)

진격의 거인
2013-06-30 23:13:23

진격의 거인 2013.06.30 0 4749
6731

  7원더스 질문입니다^^; (1)

카론샤벤투스
2013-06-05 14:51:46

카론샤벤투스 2013.06.05 0 4888
6730

  촐킨 농업기술 레벨2에 대해 질문이 있습니다. (3)

빠직이
2013-06-03 16:54:04

빠직이 2013.06.03 0 5230
6729

  카멜롯의 그림자 :란슬롯의 대반격 .(하우스룰) (0)

란슬롯
2013-05-26 15:34:09

란슬롯 2013.05.26 0 38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