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vedice 로고

메뉴보기
메뉴보기

뉴스

리스트 타입 썸네일 타입 갤러리 타입
게시판 View Type01

2020.02.17 다이브다이스 뉴스레터

Divedice2020-02-17 12:00:17

추천0 조회수3469

2020.02.17 다이브다이스 뉴스레터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 확장: 북부로 가는 열차(가제)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 본판의 재생산이 시작되고 있는 이 시점에서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 확장: 북부로 가는 열차'의 한국어판도 발매될 예정임을 알려드립니다. 미 북동부까지 소 떼를 보낼 수 있는 이 새로운 확장판에서는 새로운 철도 시스템은 물론 새로운 역 타일과 건물, 등을 통해 더욱 더 깊은 전략적 깊이를 제공합니다. 


현재 본 확장판은 생산 준비를 위한 단계에 있습니다.

 

광기의 저택 확장: 끔찍한 여정 




'광기의 저택 확장: 끔찍한 여정'이 생산을 마치고 운송을 위한 준비 중이란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이 확장판은 조사자들을 저택이 아닌 먼 곳으로 데려다줄 뿐만 아니라, 저택이 아닌 호화 유람선, 대서양 횡단 비행선 등을 무대로 합니다. 새로운 무대 속에서 색다른 시나리오가 펼쳐질 것입니다. 


이제 머지 않아 여러분 모두를 저택 바깥 세상으로 인도할 예정입니다. 

 

​칸반 EV 




'칸반 EV'의 선주문이 다음 주 월요일(2월 24일)에 시작될 예정입니다. 킥스타터에 설정되었던 스트레치 골이 모두 언락된 것에 맞춰 한국어판에서도 모든 스트레치 골이 포함될 예정입니다. 물론, 지난 주에 말씀드렸듯이 '급속 충전(Speed Charger)' 확장판 또한 한국어판에 포함될 것입니다. 

 

​키포지 




키포지 파트너 매장 모집이 오는 2월 21일(금)에 마감됩니다. 아직 신청하지 못하신 매장께서는 늦지 않게 신청해주시기 바랍니다.

 

‘키포지’는 꾸준히 오프라인 이벤트가 개최되는 게임입니다. 한국에서는 아직 이런 식의 보드게임이 출시된 적이 없지만, TCG나 CCG 장르에서는 일반적인 형태입니다. 코리아보드게임즈에서는 아래와 같이 ‘키포지’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실 파트너 매장을 모집합니다.

 

신청 자격: ‘키포지’ 상품을 판매하고, 이벤트를 개최할 수 있는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사업자

신청 기간: 2020년 2월 21일까지

신청 방법: albireon@koreaboardgames.com으로 매장명, 매장 주소, 대표자 성명, 연락처를 적어 보내주시면 담당자가 연락드립니다.

 

공식 키포지 Organized Play는 Fantasy Flight Games에서 제공하는 가이드라인에 따라 운영됩니다. 가이드라인은 일부 국내 실정에 맞추어 변형될 수 있습니다. 향후 구체적인 운영 방법은 신청해 주신 파트너 매장 분들과의 협의를 통해 확정됩니다. 정식 출시 전 파트너 매장을 추가로 모집하며, 이번에 신청해 주신 분들은 파트너 매장 선정과 지원 등에서 어드벤티지를 받으시게 됩니다.

[출고 대기 중]
테라포밍 마스 확장: 격동
기도하고 일하라
롤 포 더 갤럭시
뤄양의 사람들(재판)
아그리콜라 확장: 기술자 덱
 
[운송 중]
광기의 저택 확장: 끔찍한 여정
뉴 프런티어
독수리 눈치 싸움
라마
르네상스의 거장들 (지연)
워터게이트
임페리얼 세틀러 북방의 제국
장난꾸러기 나방
젝스님트 25주년 기념판
 
[생산 중]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 (재판)
네메시스 (지연)
아줄: 여름 정원
아컴 호러 카드게임 (재생산)
엘도라도
위자드
키포지
 
[생산 준비 중]
그레이트 웨스턴 트레일 확장: 북부로 가는 열차
도미넌트 스피시즈
도미니언: 번영
디 크루
디텍티브 확장: LA 크라임
로코코 딜럭스 에디션
마르코 폴로 2
마블 챔피언스 카드게임
멍컴호러 카드개임
반지의 제왕: 가운데땅 여정
아그리콜라 크고 작은 피조물 빅 박스
아컴호러 3판
아컴호러 3판 확장: 악몽의 밤
아컴호러 카드게임 확장: 던위치의 유산 사이클
아컴호러 카드게임 확장: 카르코사로 가는 길 사이클
안도르의 전설 확장: 북부를 향한 여정
어드벤처 게임
언락 2
언락 3
이스케이프 프롬 디 어사일럼
팩토리 퍼너
칸반 EV
크루세이더
트레일스 오브 투카나
EXIT: 카타콤의 공포

덧글 (0)